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ps.sony.co.kr)는 업계 최고 수준의 고감도 풀프레임 4K 네트워크 카메라 SNC-VB77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SNC-VB770은 최저 조도 0.004룩스의 저광량, ISO 409,600의 동급 최고 감도의 풀프레임 4K 네트워크 카메라로어두운 환경에서도 4K 해상도의 30fps로 촬영할 수 있어 비디오 제작 및 보안 업계에서 보다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다.

 

소니가 독자 개발한 35mm 풀프레임 엑스모어(Exmor) CMOS 센서와 이미징 프로세서를 탑재해 높은 해상도와 선명도저노이즈 이미지 구현이 가능하다획기적으로 향상된 이미지 센서는 고감도의 어두운 환경에서도 훨씬 더 많은 빛을 캡처할 수 있어육안으로 구분하기 어려운 어두운 밤이나 낮은 광량의 실내에서도 선명한 컬러로 비디오 촬영을 할 수 있다또한 빠른 셔터 스피드로 번짐 없는 이미지를 캡처하여 어두운 환경에서도 사용자가 문자나 숫자사람의 얼굴 표정까지 구분할 수 있다.

 

또한 영역별 노이즈 감소 기술이 적용되어 경계질감하늘과 같이 고른 색의 영역 등 일정 패턴을 기준으로 이미지를 선택적으로 구분하여 노이즈를 효율적으로 억제함으로써 영상 품질을 향상시키며디테일 재현 기술로 더욱 자연스럽고 정확한 묘사가 가능하다.

 

SNC-VB770은 광각에서 망원까지 다양한 알파 E마운트 렌즈와 호환하여 사용할 수 있어 시내 거리교통항구 또는 중요한 인프라 시설과 같은 보안 감시 분야나 방송생태 연구 등 다양한 비디오 캡처 애플리케이션에 적용하여 사용할 수 있다.unnamed.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