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윈디소프트, 코아에프지에 피인수 이후 권혁성 신임 대표 선임
- '겟앰프드' 새로운 미래 만들어 갈 것
- '겟앰프드 모바일' 선보일 예정

지난 해 10월 법정관리를 신청한 윈디소프트가 ‘코아에프지’와 인수 계약을 체결, 기업회생의 길이 열렸다.

코아에프지는 1995년에 설립된 사모투자(PEF) 전문회사로, 기업 구조조정, 바이아웃 거래와 피이에프(PEF) 투자 관련 경험을 갖춘 기업이다.

1_윈디소프트.jpg

윈디소프트는 코아에프지의 인수 이후 새로운 대표이사로 권혁성 대표가 취임했다고 21일 밝혔다. 권혁성 대표는 취임 이후 국민 대전 액션 게임 '겟앰프드'에 대해 새로운 도약이 있을 것이라고 선언했다.

권혁성 대표이사는 “온라인 게임으로서는 드물게 12년 동안 라이트한 유저부터 마니아층까지 다양한 연령층으로부터 사랑 받는 겟엠프드는 법정관리 상황에서도 월 접속자 수가 14만명이 넘는 인기 게임”이라며, “이들 유저들을 기반으로 앞으로 더 성장해 나감으로써 더욱 단단한 겟앰프드로 새롭게 탄생시킬 것”이라고 재도약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코아에프지 인수 이후 윈디소프트는 새롭게 시작하는 회사의 슬로건을 ‘격투 게임의 새로운 역사, 겟앰프드’로 선정하고 고객과 함께 겟앰프드의 미래를 만들어 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재 모든 유저들이 바라고 있는 겟앰프드 모바일 서비스에 대해서 이미 준비를 마쳤으며, 겟앰프드 온라인의 정상화 이후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하여 온라인과 연동된 겟앰프드 모바일을 선보일 예정이다.

윈디소프트 관계자는 “유저 케어를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들과 겟앰프드 운영진들과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자리를 주기적으로 마련할 방침이며, 그 중 유저 간담회 와 겟앰프드 12주년 프로모션이 그 첫 발판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