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4일 서울 역삼동 리츠칼튼서울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 개최
- 액토즈소프트배성곤 부사장과스퀘어에닉스 요시다 나오키프로듀서 겸 디렉터 등 주요 인사 참석
- ‘파이널판타지14’ 소개 영상 및 향후 일정 공개…2015년 봄~여름 중 CBT 돌입 예정

'파이널판타지14' 홍보 영상 보기

'파이널판타지14' 홍보 영상 보기

액토즈소프트(대표 전동해)는 14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리츠칼튼서울 호텔에서 ‘파이널판타지14’ 기자 간담회를개최했다.

이 행사는 ‘파이널판타지14’의 공식적인 국내 첫 공개 자리로, 액토즈소프트의 배성곤 부사장을 비롯해 스퀘어에닉스의 요시다 나오키프로듀서 겸 디렉터 등 양사의 주요 인사가 직접 참석해 게임에 대한 소개 및 향후 서비스 방향과 일정 등을 밝혔다.

행사에서는 스퀘어에닉스 요시다 나오키 프로듀서 겸 디렉터가 직접 단상에 올라 ‘파이널판타지 14’를 소개했다.

이 게임은 ‘파이널판타지’ 시리즈의 최신작으로, 지난 해 글로벌 정식 서비스를 시작해 중국을 제외한 일본, 북미, 유럽 지역에서 250만 명 이상의 유저가 플레이했으며, 최고 동시 접속자 34만 4천명을 기록하는 등 흥행 성적을 기록한 바 있다.

1_[이미지자료3]파이널판타지14_이미지1.jpg1_[이미지자료4]파이널판타지14_이미지2.jpg

또한 9개의 전투 클래스 및 전투 잡이 등장하며, 아이템을 제작하거나 채집하는 ‘제작자’ 및 ‘채집가’ 등도 존재한다. 다음 대규모 업데이트에서는 새로운 전투 클래스와 잡으로서 ‘쌍검사’와 ‘닌자’가 공개될 예정이다.

더불어 다양한 난이도로 즐길 수 있는 수많은 던전 및 레이드, 4대4 PvP와 최대 72명이 전투를 벌일 수 있는 RvR, ‘길드’ 개념의 다양한 혜택이 주어지는 ‘자유부대’ 시스템 등 방대한 콘텐츠를 갖추고 있다.

요시다 나오키프로듀서 겸디렉터는“파이널판타지14는 파이널판타지 프랜차이즈의 27년 노하우를 집약하여 그 어떤 온라인게임보다 풍부한 콘텐츠를제공하고 있는 독특하고 균형잡힌 게임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액토즈소프트의 배성곤 부사장은 향후 ‘파이널판타지14’의 국내 서비스에 대한 청사진을 공개했다.

1_[이미지자료5]파이널판타지14_이미지3.jpg

액토즈소프트는 ‘파이널판타지’ 시리즈의 정통성과 ‘파이널판타지14’만의 고유 게임성을 그대로 보존하면서 국내 유저들이 더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완벽한 현지화 작업을 진행 중이다.

'파이널판타지14'는 2015년 봄 또는 여름에 CBT를 거쳐 최종 점검 후 정식 서비스에 돌입할 예정으로, 서비스 버전은 글로벌 서비스 버전과 최대한 가까운 버전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한국 전용 서버를 통해 보다 쾌적한 네트워크 통신 상태로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기존 글로벌 서버에서 플레이 중인 유저를 존중하여 기존 서버에서 계속해서 플레이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과금 방식은 글로벌 서비스와 동일한 ‘정액제’를 선보일 계획이며, 라이트 유저를 위한 ‘정량제’도 준비하고 있다. 더불어 PC방 이용자를 위한 혜택 또한 제공될 예정이다.

액토즈소프트의 배성곤 부사장은 “최고의 게임을 국내에 서비스하는 만큼 액토즈소프트의 모든 역량을 다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가능한 빠른 시간 내에 최고의 게임에 걸맞은 완벽한 현지화를 완료한 후, 유저들 곁으로 찾아갈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으니 많이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1_[이미지자료1]파이널 판타지14_한글BI.jpg1_[이미지자료6]파이널판타지14_포스터.jpg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