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하늘 주연 영화 '동주'가 개봉 24일 만에 100만 관객을 넘겼다.

배급사 메가박스㈜플러스엠에 따르면 지난달 17일 개봉한 '동주'는 12일 오후 2시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을 통한 배급사 기준 누적 관객 수 100만2689명을 찍었다.

이 영화의 손익분기점인 60만명은 지난달 28일 넘겼다.

1945년 평생의 친구이자 라이벌이었던 시인 윤동주와 독립운동가 송몽규의 빛나는 청춘을 담은 영화다. 쟁쟁한 대작들 사이에서 현저히 적은 상영관·상영 횟수에도, 흑백 영상 등 시적인 영화라고 입소문이 나면서 꾸준히 관객이 들었다. 개봉 2주째부터 상영관이 점차 확대, '역주행 흥행'을 일으켰다.

이날 이준익 감독과 강하늘, 송몽교 역의 박정민을 비롯해 김인우, 최희서, 민진웅, 신윤주 등 출연 배우들은 '100만 관객 인증샷'을 공개했다.

이날 오후 기준 전국 스크린수는 295개로 당분간 상영을 이어간다. 

1영화 동주2.jpg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