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50622_장희진, 낯가림 속 반전 섹시미 폭발 (2).jpg

배우 장희진이 관능적인 눈빛으로 고혹미를 발산해 눈길을 끈다.

장희진은 최근 ‘에스콰이어’ 7월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그간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꾸준히 다양한 연기를 보여주었던 그녀는 이번 화보를 통해 섹시미를 배가시킨 모습을 보여줬다.

공개된 사진 속 장희진은 낯가리는 듯하면서도 몽환적인 눈빛으로 묘한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감췄지만 감출 수 없는 섹시한 자태는 시스루의 묘미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으며, 여기에 군더더기 없는 매끈한 다리라인은 각선미를 더욱 부각시킨다.

특히 오랜만의 화보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함 없는 포즈와 자연스러운 눈빛으로 여배우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장희진은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습관처럼 연기하고 싶다. 무의식 중에 나오는 습관처럼 그 정도로 자연스러운 연기가 가능하도록 노력할 것이다”라며 “이번 작품 <밤을 걷는 선비>를 위해 살도 많이 뺐고 승마 연습, 와이어 액션도 열심히 연습했으니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9150622_장희진, 낯가림 속 반전 섹시미 폭발.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