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대사로 천하무적 야구단 허준 영입 등 이벤트 진행

EA모바일 코리아(www.eamobile.co.kr 대표: 김길로)는 현실성을 강조한 모바일 리얼 야구게임 EA프로야구 2010이 1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EA프로야구2010이 엄지족들로부터 호평 받은 가진 가장 큰 특징은 ‘리얼’함.  비대칭 3등신 캐릭터가 대다수를 이루는 타 모바일 야구게임에 비해 실제와 흡사한 선수를 등장시켰을 뿐 아니라 게임 내에서 시간의 흐름 및 터닝스로우, 러닝스로우 등 선수들의 세밀한 동작까지 묘사했다.

EA프로야구2010이 인기를 끄는 또 다른 이유는 유저들의 몰입도를 높여주는 다양한 게임 모드를 꼽을 수 있다.  EA프로야구2010에서는 국내 프로야구 리그를 즐길 수 있는 마스터 모드 뿐 아니라 EA CUP모드가 있어 국내 리그 팀에서 선수를 선택해 자신만의 팀을 만들어 미국, 일본, 호주 등 세계 각국의 야구 팀들과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특히 게임 내에 존재하는 감독 모드는 직접 팀을 운영하는 감독이 되어 경기를 진행할 수 있어 선수로 진행하는 것과는 또 다른 재미를 전달 한다.

이런 이유로 EA프로야구2010은 인기 모바일게임 커뮤니티인 모나와, 핸디게임 등에서 별점 평가 10점 만점에 8점 이상을 획득하는 등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현재 EA모바일은 천하무적야구단의 명캐스터인 허준을 홍보대사로 영입해 ‘허준의 이것이 리얼 야구다!-리얼 중계편’ 동영상 공개하는 등 EA프로야구2010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들을 선보이고 있다.

EA모바일의 마케팅팀 김대섭 팀장은 “EA프로야구2010을 플레이 하며 느낄 수 있는 리얼함과 생동감이 유저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이유인 것 같다”면서 “ EA모바일은 재미있는 이벤트와 다양한 마케팅활동들을 통해 고객들의 사랑에 보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EA프로야구2010은 휴대폰에서 828+NATE/SHOW/Oz-Lite를 통해 다운받을 수 있으며, 가격은 4,000원이다.

EA프로야구2010_포스터.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