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강현실과 위치기반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차세대 소셜네트워크게임 콘텐츠 개발

소프트맥스(대표 정영원)는 다음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과 증강현실과 위치기반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차세대 소셜네트워크게임 프로젝트 i-Angel을 개발한다고 10일 밝혔다.
프로젝트 i-Angel은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신기술분야인 증강현실(AR)과 위치기반서비스(LBS)를 기반으로 한 소셜네트워크게임(SNG)으로 다음의 마이크로블로그 서비스 '요즘(Yozm)'과  애플 글로벌 앱스토어를 공략하기 위해 개발되며, 스마트폰과 웹 어플리케이션의 유무선 연동 어플리케이션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는 ‘로드뷰’ 와 '스카이뷰'로 구성된 ‘다음지도’와 마이크로블로그 ‘요즘(Yozm)’이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가운데, 이를 적극 활용하여 개발할 예정이다. 소프트맥스와 다음은 이번 협력을 통해 양사간 모바일 엔터테인먼트 영역의 차세대 콘텐츠 강화에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소프트맥스의 조영기전무(CTO)는 “최근 새로운 신흥시장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스마트폰   소셜네트워크게임 분야에 당사가 진출하는 첫 작품으로, 이번 진출을 통해 자사의 사업역량을 한층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히며, “현재 다음커뮤니케이션과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으로 전개하는 것을 협의중으로, 다음커뮤니케이션과의 전략적 협력을 통해 곧 공개 될 것”이라 고 밝혔다.

다음커뮤니케이션 김동현 SNA팀장은 “국내 최고 수준의 웹지도 서비스인 ‘다음 지도’를활용해 이용자들에게 기존의 소셜네트워크게임과는 또다른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라며, “소프트맥스가 갖고 있는 게임 컨텐츠 제작능력과 다음이 갖고 있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의 노하우가 만나서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OFTMAX.JPGDAUM.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