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레노버와 마이크로소프트가 제공하는 특별한 혜택
- 윈도 8.1 정품 탑재하고 39만9천원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강용남)는 쿠팡에서 최신 윈도 8.1 운영체제가 탑재된 레노버 G50-45 노트북을 399,000원의 파격적인 특가에 할인 판매 중이라고 밝혔다.

G50-45는 마이크로소프트와 레노버가 고객에게 제공하는 특별한 혜택으로 윈도 8.1 정품을 탑재하고도 399,000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으로 제공된다.

1_G50-45_1.jpg

G50-45에 탑재된 3세대 비마(Beema) 플랫폼 쿼드코어 프로세서인 AMD A4-6210와 함께 AMD 라데온 R3그래픽은 최상의 사용 환경과 생동감 넘치는 재생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돌비 어드밴스드 오디오 V2를 탑재해 스테레오 음향을 다채널로 변환시킬 수 있어 노트북 스피커나 헤드폰에서도 풍부한 사운드를 제공한다.

G50-45는 4GB DDR3L의 메모리와 500GB SATA의 하드디스크를 통해 많은 데이터를 보관할 수 있으며 백업이 용이하다. 또한 DVD RW의 슈퍼멀티 드라이브가 내장되어 있어 디스크 형태의 각종 소프트웨어를 설치 가능하고 쉽게 백업할 수 있다.

풀사이즈 확장포트를 통해 다양한 디바이스들과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피로감과 오타를 줄여주는 애큐타입 키보드는 편안한 컴퓨팅 환경을 조성한다. 그 밖에도 올인원 노트북이지만 25mm의 슬림한 디자인과 2.5kg의 가벼운 무게는 휴대성을 높여주어 사용자의 편의를 극대화했다.

1_G50-45_2.jpg

G50-45는 현재 쿠팡에서 399,000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으며 그 외 다양한 주변기기들도 파격적인 가격으로 함께 판매 중이다. 또한 구입 후 1년 동안 무상 A/S 서비스가 제공되며 국제 보증 서비스와 출장 방문, 고객 내방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들이 지원되어 제품을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다.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이사는 “레노버 G50-45는 뛰어난 성능과 슬림하고 세련된 디자인을 모두 갖춘 올인원 노트북이다”라며, “레노버는 세계 1위 PC 기업으로서 우리 고객들이 레노버의 혁신 기술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1_G50-45_3.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