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전략 커브드 스마트폰 ‘LG G플렉스2’를 오는 22일 미디어데이를 통해 국내에 첫 공개 하고, 30일 3개 사업자를 통해 한국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

‘LG G플렉스2’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5’에서 처음 공개된 바 있다.

9LG G Flex2_제품.jpg

‘LG G 플렉스2’는 퀄컴社의 스냅드래곤 810 프로세서를 탑재해 CES에서 세계 최초 공개된 스마트폰으로, 3밴드 LTE-A 서비스를 지원하는 최신형 스마트폰이다.

3개 대역 주파수를 묶어 기존 LTE보다 4배 빠른 속도를 자랑하는 3밴드 LTE-A는 최대 다운로드 속도가 300메가비트(Mbps)다. 이는 1GB 영화 한 편을 27초 만에 다운 받을 수 있는 속도다.

이와 함께 64비트 옥타코어 CPU를 통해 멀티태스킹 및 고사양을 요하는 어플리케이션에서도 여유롭고 빠른 구동이 가능하다.

LG 전자는 ‘LG G플렉스2’에 전면과 후면에 각기 다른 값의 곡률을 적용하여, 손에 감기는 그립감과 영상 시청시 몰입감을 강화했다.

전면에 적용된 곡률 700R은 영상 시청에 최적화되어, 마치 55인치 곡면 TV를 보는 듯한 몰입감을 느낄 수 있다. 후면은 전면보다 조금 더 휘어진 곡률 650R로 그립감을 높였다.

또한 전작 ‘LG G플렉스’에서 가장 주목 받은 기능인 ‘셀프 힐링(Self-healing)’ 기능을 10초 안으로 앞당기고, 40분 이내에 배터리를 50%까지 충전 가능한 고속 충전 기능도 탑재해 사용자 편의 기능을 대폭 개선했다.

한편, LG전자는 ‘LG G플렉스2’ 국내 출시를 앞두고, 제너럴 아이디어 대표이자 유명 디자이너인 최범석 디자이너를 ‘LG G플렉스2’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임명, 새로운 협력 관계를 맺었다.

최범석 디자이너는 제품 개발 기간부터 커브드 디자인에 대한 견해와 제품의 디자인 완성도에 힘을 보탠 핵심적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해 제품의 미학적 완성도를 높였다.

그는 오는 22일 미디어데이에서 ‘LG G플렉스2’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참여한 소감을 밝히고, ‘LG G플렉스2’가 지닌 커브드 디자인의 가치를 알릴 예정이다. 같은 날 ‘LG G플렉스2’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한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아이템들도 현장 공개된다.

앞선 ‘CES 2015’에서 ‘LG G플렉스2’는 ‘리뷰드닷컴(Reviewed.com)’을 비롯한 IT전문매체들로부터 최고 제품에 꼽힌 바 있다.

주요 외신들은 “아름답고 강력하면서도 우아한 G 플렉스2에 시선을 떼지 말 것(Reviewed.com)”, “최고의 제품을 찾는 이들에게 추천할 수 있는 제품(Digital Trends)”, “작아진 크기, 개선된 카메라, 풀HD 화면과 롤리팝 운영체제 등 G 플렉스2의 모든 것이 선정 요소가 된다(TechRadar)” 등의 호평을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