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신 ‘폰아레나’의 스마트워치 선호도 조사서 약 8:2로 애플 앞서
- 아날로그 감성을 살린 ‘리얼 워치’ 디자인에 호평 잇따라

LG전자는 MWC 2015를 앞두고 유력 외신 ‘폰아레나(PhoneArena)’가 진행한 스마트워치 관련 인기투표에서 ‘LG 워치 어베인(Urbane)’으로 ‘애플워치’에 압승을 거두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16일부터 폰아레나가 웹페이지에서 투표를 진행한 결과, ‘LG 워치 어베인 VS 애플워치’ 선호도 투표에서 ‘LG 워치 어베인’이 약 8:2의 비중으로 ‘애플워치’를 큰 표차로 앞서고 있다. 26일 16시 현재, 투표에 참여한 총인원은 1,806명이다.

폰아레나는 투표를 하게 된 배경에 대해, “단순한 스마트워치를 넘어 패션요소까지 겸비한 신작 스마트워치로 ‘LG 워치 어베인’과 ‘애플워치’를 선정, 소비자 선호도를 조사해 본 것”이라고 밝혔다. 또 “‘LG 워치 어베인’은 스마트워치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린 제품”이라고 극찬했다.

이 외에도 유력 외신 ‘우버기즈모(Ubergizmo)’는 “아름다운 ‘LG 워치 어베인’ 디자인에 완전히 반해버렸다. 명품 시계 업체가 만든 시계인 줄 착각할 정도”라고 극찬했고, ‘와이어드(Wired)’는 “전작 ‘LG G워치R’보다 더욱 고습스러운 외관과 슬림한 디자인을 갖췄다”라고 평가했다.

LG전자가 지난 16일 공개한 ‘LG 워치 어베인’은 프리미엄 디자인이 적용된 새 스마트워치 라인업이다. 스크래치와 부식에 강한 메탈 바디를 적용했고, 골드, 실버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LG전자는 세계 최초로 LTE 통신 기능을 탑재한 ‘LG 워치 어베인 LTE’도 공개했다. ‘LG 워치 어베인 LTE’는 메탈 바디 측면에 3개의 물리 키(용두)를 적용해 심미성을 한층 높였다.

1_LG 워치 어베인_제품컷[0].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