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베트남 최대 온라인게임 배급사 브이티씨 온라인 통해 서비스
- 좀비 모드, 퀘스트 등 현지 유저 성향 고려한 콘텐츠 제공 계획

넥슨(대표 박지원)은 베트남 퍼블리셔 브이티씨 온라인(VTC Online, 대표 Phan Sao Nam)을 통해 FPS게임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의 베트남 지역 공개시범(오픈베타) 테스트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브이티씨 온라인은 다양한 게임들을 퍼블리싱하는 베트남 최대 온라인 게임 배급사로, 넥슨은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의 대표 콘텐츠인 ‘좀비 모드’를 비롯해 베트남 유저 성향에 맞춘 현지화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넥슨 박지원 대표는 “브이티씨 온라인이 보유한 넓은 유저 풀을 활용해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퍼블리셔와의 긴밀한 협업으로 성공적인 서비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브이티씨 온라인 판 싸오 남(Phan Sao Nam) 대표는 “정통의 재미뿐만 아니라 수십 가지 다양한 모드를 제공하는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에 대한 베트남 이용자들의 기대가 높다”며, “다양한 프로모션과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은 밸브 코퍼레이션(Valve Corporation, 대표 Gabe Newell)이 보유한 PC 패키지 카운터스트라이크(Counter-Strike 1.6)를 기반으로 넥슨이 자체 개발한 온라인 FPS게임으로, 현재 한국, 중국 등 아시아 지역을 비롯해 북미, 유럽 등 글로벌 각지에서 서비스 중이다.

카운터스트라이크-온라인.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