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이 신작 ‘프로젝트 MOD’를 내세워 메타버스 분야에 동참한다. 넥슨은 지난 5일 차세대 놀이공간을 목표로 개발 중인 콘텐츠 메이킹 플랫폼 ‘프로젝트 MOD’의 첫 공식 영상을 공개하면서, 미래 성장동력 중 하나로 게임 외에 메타버스 플랫폼을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다.

‘프로젝트 MOD’는 누구나 자유롭게 콘텐츠를 제작하고 플레이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이곳에서 이용자는 메이플스토리의 애셋은 물론, 직접 제작한 리소스도 마음껏 추가해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넥슨은 ‘프로젝트 MOD’ 내에서 가상 세계를 넘어, 현실과 연동된 공간이 만들어지는 메타버스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는 목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