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박사의 내일운세-2017년 12월 17일(음력 10월 30일) 戊寅일요일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쥐 띠

.登樓去梯格(등루거제격)으로 누각에 오르게 하고 사다리를 제거함인즉 사람을 꾀어 어려운 곳에 빠지게 하는 격이라. 건강에 적신호가 오는 때로서 매사에 급하게 처리하지 말고 차분하게 진행하면 위험지경에 빠지는 것은 가히 면하리라.

24년생 깊은 산 속에서 산신령을 만나는 기분이다.

36년생 친구 따라 한일 낭패만 보게 되리라.

48년생 배우자로 인한 즐거움이 생긴다.

60년생 등산, 낚시 등으로 휴식을 취하라.

72년생 친구 때문에 눈물을 흘린다.

84년생 5:5 동점, 좀더 노력하라.

96년생 바라보는 것만으로 만족하는 것이 좋으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소  띠

.三輪馬車格(삼륜마차격)으로 항상 두 바퀴만 달고 달리던 마차가 앞 부분에 바퀴 한 개를 중간에 달아 더욱 안정된 격이라. 현재 탄탄대로를 달리고 있는 상태로서 매사 자신감을 갖고 뛰면 만사가 이루어지지 않는 것이 없으리니 더욱 매기 정진하라.

25년생 바쁘기는 하나 실속이 없다.

37년생 둘 중에 한 개만 집어가지고 오라.

49년생 내 것이 아니면 손대지 말라.

61년생 재산 증식이 되는 좋은 기회라.

73년생 지금은 휴식이 꼭 필요한 때라.

85년생 무엇이든 닥치는 대로 열심히 하라.  

97년생 상대방은 내 맘과 다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호랑이띠

.金玉貫子格(금옥관자격)으로 어떤 귀히 된 사람이 금옥관자를 붙이는 격이라. 나의 위치가 확고하게 되는 때로서 감히 나를 무시하던 사람들도 이제는 그러하지는 못할 것이요, 그러나 그렇다고 하여 자만심을 가져서도 안될 것이라.

26년생 책을 보면 그 속에 반드시 길이 보이리라.

38년생 뛰면 뛴 만큼 소득이 없다.

50년생 따라잡을 수 있는 데까지 뛰어 보라.

62년생 하나하나 뜯어본 후에 사들이라.

74년생 배우자 외의 이성을 주의하라.

86년생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지는 때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토끼띠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海難救助格(해난구조격)으로 배를 타고 가다 폭풍우가 몰아쳐 배가 뒤집히는 현상을 만나 망망대해를 튜브 하나를 타고 표류하다 구사일생으로 구조를 받은 격이라. 어려운 가운데서 원조를 받고 기사회생을 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이니 꽉 잡으라.

27년생 놓치지 말고 단단히 잡고 있으라.

39년생 내 건강을 더 조심해야 함이라.

51년생 가정, 회사, 자금 모두 OK!.

63년생 이제 드디어 때가 왔으니 밀어 부치라.

75년생 승진, 영전 운이 있으리라.

87년생 내가 변화하면 더 큰 이익이 있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

용  띠

.春陽成育格(춘양성육격)으로 봄 날씨에 내리쬐는 태양의 기운을 받고 만물이 성장하는 때로 모든 것이 쑥쑥 키 재기를 하는 격이라. 3년 묵은 체증이 쑥 내려가는 통쾌한 맛과 함께 나를 알아주는 사람을 만나는 기분 좋은 때라.

28년생 욕심 난다고 덥석 취하지 말라.

40년생 나의 변명이 절대 통하지 않으리라.

52년생 요행수를 바라지 말고 열심히 노력하라.

64년생 부부싸움은 반드시 손해만 본다.

76년생 내 일이 아니면 참견하지 말라.

88년생 윗사람에게 절대 반발하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뱀  띠

.以卵擊石格(이란격석격)으로 무지몽매한 사람이 바위를 깨뜨리고자 계란으로 바위를 치는 격이라. 무모한 일인 줄 알면서도 달려드는 때로서 주위 사람들의 근심걱정만 하게 할 것인바 빨리 포기하는 것도 하나의 전략임을 알라.

29년생 내가 일단 한 발 양보해야 함이라.

41년생 친구 일이 곧 내일이라 생각하라.

53년생 건강 주의, 혈압, 혈관 질환.

65년생 죽마고우를 상면한다.

77년생 될 일이 아니니 물러서라.

89년생 오랜만에 시원함을 맛본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말  띠

.平時封鎖格(평시봉쇄격)으로 상습적으로 국제적인 테러를 자행하는 국가를 평상시에 봉쇄하여 경제난에 시달리게 하는 격이라. 외부의 세력에 의하여 낭패를 볼 수 있으니 미리 화해하는 것이 좋을 것이므로 화해할 기회를 찾으라.

30년생 내 손을 떠난 것은 빨리 잊으라.

42년생 돈만이 인생의 전부는 아니다.

54년생 사랑만으로 살아갈 수가 있을까?.

66년생 지금 풍족하다고 펑펑 쓰지 말라.

78년생 절대 요행수를 바라지 말라.

90년생 욕심 난다고 덥석 취하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양  띠

.八尺長身格(팔척장신격)으로 싸움을 함에 있어 계속 지고만 있는데, 팔 척 장신이 나타나 구원해 주는 격이라. 위급한 지경에 처해 있다가도 구원자가 나타나 구제 받는 때로서 너무 근심만 하지 말고 꾸준히 정진하라, 그러면 성공하게 되리라.

31년생 내 일이 아니면 참견하지 말라.

43년생 친구 일이 곧 내일이라 생각하라.

55년생 가족들에게 실수를 하지 말라.

67년생 가벼운 운동으로 몸을 풀라.

79년생 나도 베풀 때가 되었음이라.

91년생 하나가 가면 둘이 온다는 진리를 터득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원숭이띠

.圓融無碍格(원융무애격)으로 모든 사람들에게 원만하고 막힘이 없어 만인들에게 칭송을 받는 격이라. 나의 위치가 확고하게 확립되는 시기이니 만큼 흔들리지 말고 평상시의 마음이 변하지 않고 그대로 보이도록 하여야 할 것이라.

20년생 모든 것이 답보 상태라 답답하리라.

32년생 이성에게 손해 보니 주의할 것이라.

44년생 배우자와 다투지 말라. 손해 보리니...

56년생 화류지병, 즉 성병을 주의하라. 적

68년생 건강, 특히 다리 골절상을 주의하라.

80년생 내 잘못이 크니 주위 사람을 원망하지 말라.

92년생 다고 투정을 부려서는 절대 안될 것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自高自大格(자고자대격)으로 현재 잘 나가고 있다고 하여 스스로 잘난 체 하고 교만하게 행동하여 많은 사람들의 눈총을 받는 격이라. 인생살이에 있어 오르막 길이 있으면 반드시 내리막 길이 있는 것이므로 현재 잘나가고 있을 때 적선해야 함이라.

21년생 지나간 일은 빨리 잊는 것이 좋으리라.

33년생 지금은 절반만 털어 놓으라.

45년생 최대한 안전한 방법을 택하라.

57년생 지금이 바로 재산증식의 좋은 기회다.

69년생 도로 무공, 헛된 공이다.

81년생 뜻하지 않던 귀인의 도움이 있다.

93년생 마음 먹은 공부가 순조롭지 못하는 때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개  띠

.萬無一失格(만무일실격)으로 복 있는 사람이 있어 어떠한 일이든 크고 작은 것이던 간에 실패한 적이 없이 승승장구 성공하는 격이라. 모든 일은 나로부터 시작되는 법이요 모든 일은 역시 나에게서 끝나는 법이니 모든 일이 내 손에 달려 있음이라.

22년생 덕도 베풀어야 할 때 베풀어야 함이라.

34년생 먼길이기는 하지만 할 수 있으니 출발하라.

46년생 재산 증식이 되는 좋은 기회라.

58년생 너무 좋아 말라, 격에 맞지 않은 일이다.

70년생 이웃과의 분쟁 먼저 화해하라.

82년생 나의 개성대로 해도 이룰 수 있으리라.

94년생 아무 것도 부족함이 없으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돼지띠

.相愛相助格(상애상조격)으로 두 남녀 연인이 양가의 축복 속에 혼인을 치르고 난 후 서로 사랑하고 서로 역할 분담을 하는 등 모범  된 가정을 이끌어 가는 격이라. 두 부부가 지순한 사랑을 하고 공경하게 되면 그의 자녀들 역시 부모를 공경하리라.

23년생 정도를 지키면 아무 걱정 없다.

35년생 재산이 불어나는 좋은 운이라.

47년생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지는 때라.

59년생 가정, 회사, 자금 모두 OK!.

71년생 놓치지 말고 단단히 잡고 있으라.

83년생 그만하면 됐으니 한 발 물러서라.

95년생 내가 노력한 만큼의 대가가 따르지 않는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이미지를 클릭하면 원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춘강 구홍덕 박사

구박사인생클리닉

전화 010-8010-1777번

http://cafe.daum.net/goobag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