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고산자, 대동여지도1.jpg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감독 강우석)' 제작보고회에서 출연 배우들이 포토타임을 갖고있다.

오는 9월 7일 개봉하는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는 조선 후기, 오로지 조선 팔도의 진짜 모습을 지도 속에 담고 싶다는 열망 하나로 역사상 가장 위대한 지도 ‘대동여지도’를 완성하기까지 권력과 운명, 시대에 맞섰던 ‘고산자 김정호’의 감춰진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왼쪽부터 배우 차승원, 남지현, 유준상, 김인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