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토에서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에서 2021년 1월 2주(2021.01.04 ~ 2021.01.10) PC방 주간 리포트를 공개했다.

1월 2주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은 약 1천 675만 시간으로 전주 대비 6.0% 감소, 전월 대비 9.9% 증가, 전년 대비 53.2% 감소했다.

PC방 가동률은 평일 평균 10.8%, 주말 평균 15.5%로 주간 평균 12.2%를 기록했다.

지난 8일 새해 첫 시즌을 시작한 리그 오브 레전드가 전주 대비 점유율이 2.15%p 상승해 45%대로 회복하며 1위에 위치했다.

금주 2위는 서든어택이 차지했다. 전주 대비 사용시간은 9.0% 감소했으나, 점유율 7.52%로 1계단 오르며 순위교체에 성공했다. 

2021시즌 시작과 대규모 업데이트의 좋은 효과로 풀이된다.

배틀그라운드가 사용량이 10.6% 감소했으나, 점유율 7%대를 유지하며 1계단 상승한 3위를 기록했다.

뒤를 이어, 피파온라인4와 오버워치가 각각 4위와 5위에 랭크됐다.

전반적으로 사용시간이 감소한 가운데, 몇몇 게임들의 사용량 증가가 돋보이는 한 주였다.

던전앤파이터가 전주 대비 사용시간이 25.4% 증가, 1계단 오른 8위에 이름을 올렸다. 

던전앤파이터는 지난 7일 업데이트와 함께 신규 던전 ‘검은 연옥’을 공개한 바 있다.

17위에 랭크된 발로란트는 전주 대비 사용시간이 4.1%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