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미디어플랫폼이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에서 2020년 1월 4주(2020.1.20 ~ 2020.1.26) PC방 주간 리포트를 공개했다.
 

1월 4주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 약 4천 1백 5십만 시간으로, 전주 대비 13.2% 증가했다. 겨울 성수기 최대 대목인 설을 맞아 주요 게임 대부분이 상승세를 보였던 한 주다.
24일부터 26일까지 명절 기간 사용시간은 전주 동기간 대비 19.1% 증가했고, 연휴 중 가장 사용시간이 높았던 날은 1월 26일로 약 7백 8십 6만 시간을 기록했다.

설날 버닝을 통해 전주 대비 84.9% 사용시간이 증가한 피파온라인4가 2위에 올랐다. 배틀그라운드는 한 계단 떨어진 3위를 기록했고, 메이플스토리와 오버워치가 그 뒤를 이었다. 

지난 16일 ‘느조스의 환영’ 업데이트를 적용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가 전주 대비 25.4% 사용시간 증가하며 3계단 상승한 13위에 랭크됐다.

게이머들 사이에 전통놀이로 불리는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와 워크래프트3도 각각 22.1%, 29.5% 사용시간이 증가하며, 블리자드 게임의 명절 강세에 힘을 보탰다.

설 연휴와 함께 OBT를 시작한 라이엇 게임즈의 신작 ‘레전드 오브 룬테라’는 일간 최고 순위 30위를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30위 권 밖에서는 마비노기가 23계단 상승하며 37위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설맞이 PC방 혜택 강화와 PC방 이벤트가 상승 동력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전주대비 사용시간 증가폭은 107.5%다.

[크기변환]다운로드0129.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