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미디어플랫폼이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에서 2020년 1월 1주(2019.12.30 ~ 2020.1.5) PC방 주간 리포트를 공개했다.

1월 1주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은 약 3천 8백 4십만 시간으로, 전주 대비 1.4% 증가했다. 경자년 새해 첫날 사용시간은 약 6백 6십만 시간으로, 작년 1월 1일 대비 6.5% 상승한 수치를 기록했다.

2020년 첫 PC방 차트 주간 순위 1위는 작년에 이어 리그 오브 레전드 차지였다. 주간 점유율은 43.4%로, 작년 동기간 점유율 31.1%와 비교 시 더 안정적으로 왕좌를 굳혔다.

작년 첫 주를 19.3%의 점유율로 시작한 배틀그라운드는 다소 아쉬운 성적표를 받았다. 올해 첫 주간 점유율은 8.8% 수준으로, 작년 대비 10%p 이상 점유율이 감소한 상태다.

피파온라인4에게 2위 자리를 내준 기간이 점차 길어지고 있는 상황이라 반등의 계기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그 외 TOP 10 게임 차트는 작년과 변함이 없는 상황이다. 오버워치, 메이플스토리, 서든어택,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로스트아크, 카트라이더, 던전앤파이터 등 익숙한 얼굴들이 이름을 올렸다. 신작 흥행에 대한 시장의 갈증이 여전할 것으로 전망된다.

중위권에서는 GTA 5가 전주에 이어 상승세를 보이며 2계단 상승한 17위에 랭크됐고, 확장팩 PC버전 출시를 앞둔 Monster Hunter : World도 2계단 상승하며 30위 권 재진입에 성공했다.

[크기변환]20200106.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