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5일부터 8일까지 대만 타오위안에서 열린 IFMP ASIA NATIONS CUP 2019에서 접전의 승부 끝에 대한민국 포커대표팀이 12월 페루에서 열리는 IFMP NATIONS CUP 2019에 진출하게 되었다고 한국포커협회가 밝혔다.

대한민국 포커대표팀은 차민수 감독과 김지운 코치를 비롯하여 김지영, 신재욱, 심재경, 예준희, 이경병, 임요환, 정형선, 홍진호 8명의 선수로 지난 10월 선발되었으며, 1개월간의 훈련 끝에 노력의 결실을 맺었다.

이번 IFMP ASIA NATIONS CUP 2019에는 한국을 비롯한 대만, 홍콩, 인도, 이스라엘, 일본, 필리핀, 싱가포르, 호주 총 9개국이 참가하였다., 지난 6일  DAY2에서 선전한 4개국 인도, 싱가포르, 호주, 대만이 IFMP NATIONS CUP 2019 진출을 확정하였고, Plate Final 경기를 통해 경기 마지막 날인 7일 한국 역시 결승 진출을 확정하였다.

특히 개인 성적 1위에게 주어지는 최고의 플레이어 상을 임요환 선수가 수상하였으며,  2위는 역시 한국의 홍진호 선수가 차지했다. 더불어, 개인 성적 순위 10위내 대한민국 선수 5명이 순위에 올라 포커 대표팀의 저력을 보여주었다.

한국포커협회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매치포커 특성상 국민들이 보던 포커와 다른 종류의 게임을 보셨을 것이라고 생각된다. 포커도 스포츠의 하나로서 대한민국을 단결시키는 또 하나의 종목이 되지 않을까 기대해본다고 말했다. 또한 포커 국가대표 선수로서 처음으로 출전하였기 때문에 우리 선수들에게도 많은 부담감이 있었을 텐데 정말 잘해주어 이 자리를 빌어 격려의 말을 전했다.

[크기변환]KPA1.jpg
왼쪽 위 정형선, 임요환, 이경병, 홍진호
왼쪽 아래 신재욱, 심재경, 예준희, 김지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