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미디어플랫폼이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에서 2019년 10월 4주(2019.10.21 ~ 2019.10.27) PC방 주간 리포트를 공개했다.

10월 4주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은 약 2천 7백만 7십만 시간, 전주 대비 4.6%로 증가했다.

이번 주 할로윈데이를 앞두고 시작된 게임들의 이벤트로 주간 사용시간도 함께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주 다양한 게임 발표로 10주년을 성대하게 맞이했던 리그 오브 레전드는 드디어 50%를 넘겨 51.82%로 올해 최고 점유율을 달성했다.

올해 초 30%초반에서 시작해 10월 말 50%를 넘기까지 꾸준한 성장으로 장수게임의 역량이 돋보이는 한 주였다. 카트라이더도 할로윈을 맞아 다양한 이벤트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할로윈 꿀단지 룰렛 이벤트로 좀비소피를 비롯해 게임 캐릭터와 풍선, 밴드 아이템 등을 획득할 수 있다. 꿀단지는 플레이타임, 쇼타임 접속, 로그인 이벤트와 퀘스트 등을 통해 받을 수 있다.

전주대비 사용시간 11.1%가 상승해 10위로 재진입 했다.

새로운 스토리로 정식 출시한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가 PC방 순위 32위로 신규 진입했다. 지난 25일에 전 세계 동시 출시되어 비록 주간 순위 반영에는 짧은 기간이었지만, 4.5만 시간을 기록하며 0.17% 점유율로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크기변환]pcbang.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