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종영을 앞두고 있는 KBS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아토 역을 맡은 카이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카이는 “좋은 작가님, 감독님, 스태프 분들과 좋은 선배님들 그리고 좋은 드라마를 만나서 촬영하는 동안 행복하고 즐거웠다”라고 소회를 드러내며, 이어 “‘아토’라는 역할을 통해서 다양한 감정들을 느낄 수 있었고, 제목처럼 이 드라마를 위해 힘써주시는 모든 분들과 함께 기적을 만들어가는 것만 같았다. 시청자 여러분들께 정말 감사 드리고, 이 드라마를 보신 모든 분들이 행복한 기적을 경험하셨으면 좋겠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KBS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마지막 회는 29일 밤 10시 방송된다.

1_EXO 카이 0529.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