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박사의 내일운세-2017년 12월 13일(음력 10월 26일) 甲戌수요일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쥐 띠

.行方不明格(행방불명격)으로 아주 크나큰 난리가 난 뒤에 식구들을 찾아보니 그중 한 명이 행방불명이 된 격이라. 답답한 심정에 잃어버린 것을 찾으려 하나 오리무중으로 감을 잡기가 어려우니 정중동을 지킴이 좋을 것이라.

24년생 누구든 나에게는 득이 안 된다.

36년생 돈만이 인생의 전부가 아님을 알라.

48년생 운이 없다고 자탄하지 말라.

60년생 친구로 인한 손재 운이 있다.

72년생 부모님의 원조를 요청하면 해결된다.

84년생 이성으로부터 결별 통보를 받는다.

96년생 부모에게 욕되는 일을 하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소  띠

.平心舒氣格(평심서기격)으로 공해에 찌들은 도시에서 살던 사람이 휴가를 받아 심심 산 속에서 지내니 마음은 평화롭고 순화롭게 된 격이라.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지고 오직 평온함만이 있으리니 너무 낙심하지 말고 조금만 더 기다리라.

25년생 당장 손해 본 것만 생각하지 말라.

37년생 몫을 따로따로 정해주라.

49년생 관재, 송사에서이길 운이니 마지막 최선을 다하라.

61년생 이제야 나의 누명이 벗겨진다.

73년생 포상, 상훈, 보너스 등이 있다.

85년생 지금 상태에서는 이성은 금물이다.

97년생 생각치 않은 금전이 들어온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호랑이띠

.閒司漫職格(한사만직격)으로 그동안 휴일도 없이 바쁘게 업무에만 매달려온 사람에게 휴식을 취하라는 의미에서 일이 많지 아니하고 한가한 자리로 발령을 낸 격이라. 모처럼 만에 취해보는 휴식이니 만큼 모든 것을 잊어버리고 휴식만을 생각하라.

26년생 본 것은 반드시 보았다고 대답하라.

38년생 잃어버린 물건은 동북간 방에 있다.

50년생 돈이 들어올 운이므로 열심히 뛰라.

62년생 성사될 것이니 일단 계획을 추진하라.

74년생 그것은 내 것이 아니니 넘겨 주라.  

86년생 멀리 있지 않다 가까운데서 찾으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토끼띠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波瀾萬丈格(파란만장격)으로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일의 진행되는 정도가 몹시 기복 변화가 심하여 울고만 싶은 심정과 같은 격이라. 이처럼 쓰고 고통이 따른 예는 없었으니 우선은 움직이지 말고 복지부동이 최상이요, 현상유지에 주력하라.

27년생 주위 사람들에게 먼저 동의를 구하라.

39년생 오랜 벗으로부터 연락이 온다.

51년생 지금 당장 머리부터  식히라.

63년생 그동안 못 받던 빚을 일부 받을 운.

75년생 욕은 욕을 낳게 되는 법이니 주의하라.  

87년생 다퉈보았자 모두에게 손해만 온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

용  띠

.蕩滌敍用格(탕척서용격)으로 간신들의 모함으로 누명을 쓰고 멀리 귀향 갔던 사람이 그의 누명이 밝혀져 다시 벼슬길에 오르는 격이라. 그동안 나의 속을 알아주지 않던 사람들이 진심을 알아주는 때이므로 그대로 묵묵히 하던 일을 계속하라.

28년생 손해보지 않으려면 친구와 어울리지 말 것이라.

40년생 나의 의견이 관철될 것이니 염려하지 말라.

52년생 휴식! 휴식이 최고의 보약이다.

64년생 상대는 나를 위해 존재한다고 생각하라.

76년생 공적에 대한 포상을 받는다.

88년생 내 힘만으로는 부치는 일이니 뒤로 물러서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뱀  띠

.多少不計格(다소불계격)으로 그동안 어렸을 때부터 돌봐주던 사람이 드디어 성공하여 인사하러 오면서 선물을 사왔으나 선물의 양이 많고 적음을 계산하지 않고 기쁜 격이라. 지금까지의 노력이 헛되지 않았음을 알게 되는 시기인 만큼 기쁜 마음이 되리라.

29년생 배우자, 자녀로 인한 기쁨이 있다.

41년생 돈은 나의 계획대로 될 것이니 걱정 말라.

53년생 배우자와 화합하는 좋은 운이라.

65년생 돈보다는 명예를 생각하라.

77년생 내 욕심을 버리는 것이 좋다.

89년생 이성으로 인한 손재 운이 따른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말  띠

.事大交隣格(사대교린격)으로 중간 정도의 세력을 가진 나라에서 큰 나라는  받들어 섬기고, 작은 이웃 나라와는 화평하게 지내므로 태평성대를 누리는 격이라. 모든 이웃들과 가족이 화합을 하게 되리니 이것이 바로 태평 성대가 아니리요.

30년생 너무 앞서가지 말라, 손해 보게 되리니...

42년생 그것은 나의 업보려니 생각하라.

54년생 잘못된 것은 빨리 고치라.

66년생 친구가 권유하는 부동산을 취득하라.

78년생 세인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90년생 무엇이 더 필요하단 말인가...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양  띠

.內虛外飾格(내허외식격)으로 밤에 유흥업소에 나가 일을 하여 많은 돈을 벌기는 하나 저축은 하지 않고 겉치레만 꾸미므로 실속이 없는 격이라. 겉만 화려하다고 하여 그 사람의 내실이 알찬 사람이라 생각할 수 없는 법이니 겉과 속을 따로 보라.

31년생 부부 금슬이 더욱 좋아진다.

43년생 지난 시절 내가 어려웠을 때를 생각하라.

55년생 꿋꿋한 자세로 계속하라.

67년생 의리가 더 중요하니 의리를 지키라.

79년생 내가 베푼 일에 대가를 바라지 말라.

91년생 많은 말을 반으로 줄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원숭이띠

.行方不明格(행방불명격)으로 아주 크나큰 난리가 난 뒤에 식구들을 찾아보니 그중 한 명이 행방불명이 된 격이라. 답답한 심정에 잃어버린 것을 찾으려 하나 오리무중으로 감을 잡기가 어려우니 정중동을 지킴이 좋을 것이라.

20년생 걱정하지 말라 손쉽게 풀릴 것이니...

32년생 아직도 유효하니 약속을 반드시 지키라.

44년생 좀더 마음을 넓게 가지라.

56년생 사기를 당하니 아무도 믿지 말라.

68년생 내 손을 떠난 것은 빨리 잊으라.

80년생 부부간의 어려운 문제점이 표출됨이라.

92년생 동업자와 서로 금이 간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孤立無救格(고립무구격)으로 폭풍으로 배가 표류하다 무인도에 도착하였으나 나의 배가 파선된 줄 모르고 있어 아직 구조가 없는 격이라. SOS를 전할 길이 없으니 나 혼자 힘으로 살아날 방법을 모색해야 되니 궁리하고 또 연구하여야 될 것이라.

21년생 배우자의 건강에 적신호가 온다.

33년생 그 사람은 나보다 한 수 위라는 사실을 인식하라.

45년생 집안에서 권위가 서는 때라.

57년생 지난날 과거의 안좋았던 기억을 빨리 잊으라.

69년생 두려워 말라 고칠 수 있으리니...

81년생 돈만이 인생의 전부는 아니다.

93년생 친구로 인한 손재운을 주의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개  띠

.梅香斷折格(매향단절격)으로 눈 속의 매화가 막 피어나 향긋한 냄새를 퍼뜨리려는 순간 세찬 바람이 불어 향기가 퍼지지 못하는 격이라. 만사가 귀찮고 쉬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을 것이나 아직 쉴 때가 아니니 조금만 더 걸으라.

22년생 중요한 것을 잃어버릴 운이라.

34년생 마음이 우선이라는 것을 생각하라.

46년생 자녀들로부터 인정을 받는다.

58년생 여행 계획을 당장 취소하라.

70년생 걱정은 금물, 과감히 처리하라.

82년생 문서를 주고받을 운이 있음이라.

94년생 뛰면 뛴 만큼 소득이 있으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돼지띠

.大言壯談格(대언장담격)으로 바짝 마르고 체구가 왜소한 사람이 씨름판에서 일등을 할 수 있다고 호언장담하므로 주위에 있던 사람들이 박장대소 하는 격이라. 정도에 맞는 큰소리를 쳐야 인정을 하는 것이므로 나의 실력을 갖춘 후 큰소리를 치라.

23년생 하루해가 길다고 느껴지게 되리라.

35년생 수입이 반드시 증가되리라.

47년생 모든 것이 해결되리니 걱정 말라. 

59년생 지금은 때가 아니니 과감히 물러서라.

71년생 부모님 말씀을 귀 담아 들으라.

83년생 잘 살펴보고 서명 날인할 것이라.

95년생 그것이 그것이니 포기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이미지를 클릭하면 원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춘강 구홍덕 박사

구박사인생클리닉

전화 010-8010-1777번

http://cafe.daum.net/goobag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