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은 넥슨코리아를 통해 대화형 스토리텔링 게임업체인 미국 픽셀베리 스튜디오(Pixelberry Studios)를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10일 밝혔다.
 
픽셀베리 스튜디오는 ‘초이스(Choices: Stories You Play)’, ‘하이스쿨 스토리(High School Story)’ 등 모바일에서 대화형 스토리텔링 게임(Interactive narrative game) 시장을 개척한 장르 선두주자다. 올리버 미아오(Oliver Miao)를 포함한 세 명의 공동 창립자에 의해 2012년 설립됐으며, 12년 전에 최초의 모바일 스토리텔링 게임을 개발한 베테랑 개발자들로 구성됐다.
 
오웬 마호니 넥슨 대표이사는 “픽셀베리 스튜디오는 모바일 대화형 스토리텔링 게임을 선보여 여성 유저층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픽셀베리와 함께 해당 장르를 더욱 발전시키고, 유저들이 장기간 즐길 수 있는 독착정이고 매력적인 게임을 만들어낼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