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대표 이정웅, www.sundaytoz.com)가 매출 169억 원, 영업이익 33억 원, 당기순이익 28억 원을 기록한 2017년 3분기 실적을 10일 발표했다. 3분기 실적은 4분기에 집중된 신작 출시 일정에 따른 신규 매출원 부재와 주요 라인업에 대한 마케팅 및 기타 비용 확대에 따른 일시적 영향이 반영된 것이 특징이다. 

3분기까지 누적 매출 554억 원, 영업이익 120억 원, 당기순이익 121억 원을 기록하고 있는 선데이토즈는 10월부터 연이어 출시되고 있는 신작들로 점진적인 실적 확대를 전망하고 있다. 글로벌 페이스북을 통해 10월 출시한 첫 번째 HTML5 기반 게임인 '다이노 볼즈'는 마케팅 없는 자연 노출만으로 출시 2주만에 이용자 150만 명을 확보하며 글로벌 시장에 대한 적응력을 입증했다. 10월말 출시한 '스누피 틀린그림찾기' 역시 출시 9일만에 다운로드 150만 건을 돌파했고 오픈마켓 앱 전체 인기 1위를 기록하며 캐주얼 게임 특유의 매출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는 회사 측의 설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