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이 가상화폐 관련 사업에 진출한다.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비트코인과 알트코인(비트코인 외 가상화폐) 채굴전문기업 코인숲(대표 유보라매), 가상화폐 거래소 페이또(대표이사 유종호)와 가상화폐 채굴 및 거래소 운영 등 가상화폐 관련 공동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목)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엠게임은 코인숲, 페이또와 공동으로 가상화폐 채굴 관련 사업과 거래소 운영 사업에 나선다.
 
가장 먼저, 하반기 개장을 앞두고 있는 가상화폐 거래소 페이또에 기술 지원 및 2,100만 회원을 보유한 엠게임 게임포털을 활용하는 다양한 마케팅을 통한 활성화에 나설 예정이다.
 
또, 가상화폐 채굴 관련 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며, 장기적으로 금융 분야뿐 아니라 게임 시장에서도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플랫폼 혹은 콘텐츠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해 나갈 예정이다.
 
코인숲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14개 공장 10,000여 개의 채굴기로 비트코인 및 알트코인을 생산하는 국내 최초 채굴전문업체로, 오는 2018년 상반기 중 새로운 알트코인인 원화대체코인(KRWT)을 개발해 하반기 ICO(가상화폐 공개) 추진 계획을 갖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