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일가 당일배송 퀵' 물류 스타트업 원더스(대표 김창수)가 동훈인베스트먼트(공동대표 김남연•진성태), 케이큐브벤처스(공동대표 유승운•신민균), 유니온투자파트너스(대표 이재우) 등으로부터 12억 원의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케이큐브벤처스와 동훈인베스트먼트가 각각 5억원, 유니온투자파트너스가 2억원을 출자하며 마무리됐다. 지난 5월 세 투자사는 원더스에 13억원 규모의 1차 투자를 진행한 바 있다. 이로써 원더스는 기존의 엔젤투자 5억원, 기타 VC 투자 6억원 등을 합쳐 총 누적 투자액 36억원을 돌파했다.

원더스는 서울전역 5천원 단일가 퀵 서비스를 실현한 이륜차 물류 스타트업이다. 원더스는 거리와 요일, 날씨에 상관 없이 단일가 5천 원으로 당일배송 퀵이 가능하다. 작년 6월 서비스를 시작한 원더스는 출시 1년 만에 누적 배송 18만 건, 하루 평균 배송 2,500건을 달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