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대표 임지훈)와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7일, 와이디온라인(대표 신상철)과 전략적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총 50억원의 지분 투자를 결정했다.

이번 투자는 카카오와 계열사인 카카오게임즈의 공동 투자 형태로 진행 되며, 와이디온라인은 이를 위해 총 50억원 규모의 유상 증자를 실시했다.

카카오는 이번 투자 및 퍼블리싱 계약을 통해 와이디온라인과 전략적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하는 한편, ‘갓 오브 하이스쿨’ 모바일게임의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제작 중인 유명 IP 기반 게임들을 다수 확보하게 됐다.

이로써 인기리에 연재 중인 네이버 웹툰 ‘노블레스’, ‘외모지상주의’ 기반의 모바일게임 2종과 ‘프리스톤테일 모바일’ 등 총 3종의 기대작들이 카카오게임 라인업에 추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