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프랑스와-필립 샴파뉴 캐나다 통산부 장관(François-Philippe Champagne, Minister of International Trade)이 지난 24일 넷마블 사옥을 방문해 주요 임원진과 만났다고 밝혔다.

샴파뉴 장관, 에릭 월시(Eric Walsh) 주한 캐나다 대사를 비롯해 총 7명의 캐나다 방문단은 넷마블 권영식 대표, 이승원 북미사업전략담당 부사장, 서장원 경영전략담당 부사장 등 주요 임원진과 만나 담소를 나눴다. 샴파뉴 장관은 이번 일정에서 국내 기업 중 넷마블을 유일하게 방문했으며, 이번 만남은 캐나다 측 요청으로 성사됐다.

이날 샴파뉴 장관은 카밤 밴쿠버 스튜디오 인수와 넷마블 코스피 시장 상장에 대한 축하인사를 전했다. 넷마블 글로벌 시장 확대와 경쟁력 강화에 있어 파트너 국가로 캐나다를 홍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넷마블 권영식 대표는 “샴파뉴 통상부 장관, 월시 대사를 비롯 캐나다 방문단이 넷마블까지 와주셔서 감사하다”며 “정책을 실행하고 만들어가는 장관님이 게임산업에 대한 이해가 높고,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샴파뉴 장관은 “게임산업은 무한한 가능성이 있는 시장이다”며 “만나본 젊은 기업가들이 게임을 통해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 넷마블 역시 다양한 게임으로 캐나다에서 사업을 진행하며, 상호협력하는 좋은 관계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샴파뉴 장관은 인천대교를 건설한 회사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어 한국에 대한 애정이 많다며, 다양한 문화권의 중심이자 북미, 남미 그리고 유럽까지 연결통로 역할을 하는 캐나다에 더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