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 소환수 수집 외 이용자 간 근거리 전투, 수집한 소환수 카드 활용한 게임 콘텐츠 강점
사전 예약 이벤트 8일 만에 10만명 돌파, 쉼터 이벤트 6일 만에 700여건 신청 등 기대감 고조

1_[엠게임]캐치몬 대표 이미지.jpg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자사가 개발 중인 증강현실(AR) 모바일게임 ‘캐치몬’이 오는 30일(목) 정식 출시한다고 21일(화) 밝혔다.
 
‘캐치몬’은 증강현실(AR)과 위치기반서비스(LBS)를 접목시켜 현실 속 다양한 지역에서 스마트폰을 통해 소환수를 수집, 육성하는 증강현실(AR) 모바일게임이다.
 
또, 자신의 위치를 기반으로 근처 ‘캐치몬’ 이용자 간 근거리 전투, 수집한 소환수 카드를 활용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게임 콘텐츠 등 소환수 수집 외에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가 강점이다.
 
‘캐치몬’은 국내 게임 이용자 성향을 반영한 한국형 AR 게임으로 기대감을 높이며 지난 2월 22일(수)부터 시작한 사전예약 이벤트에서 8일만에 10만명을 돌파했다.
 
이어서 지난 16일(목)부터 시작한 ‘캐치몬‘의 2만 5천여 개의 아이템 획득 장소인 쉼터 외에도 이용자가 직접 쉼터를 신청하는 ‘쉼터 등록 이벤트’에 6일 동안 700건이 넘는 쉼터 등록 신청이 쏟아지는 등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캐치몬’은 정식 출시에 앞서 오는 28일(화) 사전 오픈 테스트를 실시해 네트워크 안정성 등을 최종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또, 오는 30일 출시 전까지 엠게임 포털 내 ‘캐치몬’ 사전예약 페이지나 공식카페를 통해 사전 예약을 하는 모든 이용자에게 정식 출시 후 게임에 최초 접속하거나 접속한 기간에 따라 게임 아이템과 골드, 캐쉬 등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