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트릭스01.jpg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www.ncsoft.com)가 감마니아(Gamania Digital Entertainment Co., Ltd)를 통해 대만에서 서비스 중인 캐주얼 대전액션 게임 ‘에이트릭스’(현지타이틀 ‘奪寶王)’의 공개시범서비스(Open Beta Test, OBT) 및 상용화를 지난 22일 돌입했다고 밝혔다.

‘에이트릭스’는 갤럭시게이트(대표 홍문철, www.galaxygate.co.kr)가 개발하고 엔씨소프트가 퍼블리싱하는 게임으로, 살아있는 듯한 배경 변화와 스릴 넘치는 대전액션의 묘미를 만끽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에서는 상용서비스를 지난해 11월부터 진행하여 꾸준한 인기몰이 중인 ‘에이트릭스’는 지난 해 11월 중국의 온라인 게임 기업 샨다 인터랙티브 엔터테인먼트와 중국 서비스계약 체결에 이어 이번 대만 서비스 실시를 통해 해외에서도 우수한 게임성을 인정 받고 있다.

‘에이트릭스’의 대만 서비스를 운영하는 감마니아(http://tw.gamania.com)는 대만 온라인산업을 이끄는 선두업체로 리니지를 성공적으로 서비스하고 있으며, 이번 ‘에이트릭스’의 서비스를 통해 보다 다양한 유저층 공략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엔씨소프트는 최근 자체 개발한 캐쥬얼게임 ‘엑스틸’을 동남아 3개국에 서비스하는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에이트릭스’의 대만 서비스개시로 ‘리니지’시리즈로 대표되는 다중접속온라인게임 분야뿐 아니라 캐쥬얼게임 분야의 글로벌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이트릭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atrix.plaync.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